디지털전환으로 철강유통업 현대화 선도한다! 이지스틸넷

비즈니스
디지털전환으로 철강유통업 현대화 선도한다! 이지스틸넷
매출 730억원 찍은 철강재 유통사 이지스틸넷의 필승법
2023. 10. 31 (화) 17:46 | 최종 업데이트 2023. 11. 07 (화) 08:51
한국 철강업계는 전통적인 제조 산업으로써 그 위상이 공고합니다. 원자재 대부분을 수입에 의존해야 하는 불리한 조건을 딛고서도 전세계 6위 철강 생산국(2021년 기준)에 등극했죠. 그러나 국내외 정세 흐름이 변동됨에 따라 원자재값 상승 그리고 자동차, 조선 등 전방산업 위축 등의 다양한 위기에 놓이기도 했어요.

이에 따라 국내 중소 실수요 업체를 대상으로 하는 철강재 유통업체가 교두보가 되어 산업 생태계를 지켜 나갈 수 있도록 큰 역할을 해냈는데요. 그 중 이지스틸넷은 철강재 유통업을 통해 꾸준한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달성하고 있는 알짜 기업으로 손꼽힙니다. 지난해에는 매출액 730억 원을 달성하며 같은 기간 전년 대비 57%의 성장률을 기록했어요. 올해는 지난 3분기 기준으로 마무리되면 매출액 1,000억은 여유 있게 돌파할 것으로 보이고요.

2015년 설립된 이지스틸넷은 지금의 입지를 공고히 하기까지 지난 8년간 쉼 없이 달려왔습니다.  국내 유수의 강관제조사들과의 지속적인 물품공급 계약을 체결하며 600업체가 넘는 다양한 고객사에 대응하며 사세를 확장해 나갔죠.


이지스틸넷의 강점? 주요 산업단지 접근성 강화한 입지 선점이 다했다!

이지스틸넷은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본사를 거점으로 천안 아산과 경기도 안양에 위치한 지점을 통해 유기적인 유통망을 구성했는데요. 특히 2021년 준공된 평택물류센터는 대지면적 3,624평, 최대 적재 용량 8,000톤을 자랑하며 본사다운 규모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 안에 강구조, 외장, 토목, 종합건설, 기계 및 소방설비 등의 분야별 자재공급 전문가들이 배치되어 있는데요. 이들의 전문성을 무기로 국내 20개 이상의 제조사와의 협업을 지속하며 더욱 신속하고 안정적인 철강재 공급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그럼 이지스틸넷이 종합철강제품 전문 유통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는 이유, 좀 더 면밀히 살펴볼까요?

✅평택 본사는 아산지점과 함께 주변 산업단지와의 접근성이 좋기 때문에 업체에서 요청하는 긴급 자재에도 대응이 가능합니다. 주요 납품 자재 또한 항시 보유되어 있기 때문이죠.

✅주요 산업 현장이 가깝다는 입지적 장점에 따라 제품을 상시 검수 후 곧바로 출고가 가능하다는 이점도 있어요. 그 때문에 우수한 품질 관리가 유지되고 있습니다.

✅거대한 몸집을 자랑하는 철강재는 하나의 제품을 대량으로 요청하는 경우도 있지만, 다품종 소량 납품요청이 빈번하죠. 이지스틸넷은 화물차량 9대를 운영하고 있기 때문에 소량의 긴급 요청에도 대응할 수 있는 경쟁력을 마련했습니다.

✅물류센터 현장에는 자사 화물차량뿐만 아니라 상시 물류 요청에 대응할 수 있는 인력이 10명 이상 유지되고 있는데요. 이를 통해 상하차 및 집품시간을 보다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습니다.

자체개발한 물류관리시스템으로 업계의 디지털전환 선도

2020년 1월, 전 세계에 확산된 코로나19는 우리의 생활을 온라인·비대면이라는 낯선 환경으로 이끌었잖아요. 이에 따라 전통 제조업인 철강업계 또한 위기 극복을 위한 생존 전략으로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DX)’ 시류에 빠르게 올라타는 것을 선택했어요. 이지스틸넷도 창고관리 효율화를 위해 자체개발한 물류관리시스템, WMS(Warehouse Management System)를 이용해 디지털전환을 이뤄내고 있는데요.

우선 각 철강재의 특성을 고려해 구역별로 재고 관리를 도와요. 철강재의 특성을 고려해 구역별로 재고를 배치하고 이를 시스템으로 관리하는 거죠. 현장에서는 구역별로 QR코드가 배정돼 시스템과 연동된 재고정보를 더욱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답니다. 

또 창고 물류직원들은 출고요청과 출고준비 현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요. 현장에 배치된 키오스크를 통한 조회가 가능해 업무 지속성을 높였고요. 이를 통해 기업의 원활한 자재 수급을 돕는 것뿐만 아니라 이지스틸넷 안에서 필요한 문서 생성, 인쇄 보관 비용까지 절감할 수 있게 됐습니다. 환경까지 생각한 이지스틸넷의 디지털전환, 현명하죠?

디지털전환이란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기존 전통 산업 방식을 디지털 방식으로 새롭게 변모해 내 혁신을 이뤄내는 것이잖아요. 이를 통해 고객 서비스는 물론 일하는 방식의 변화, 온오프라인 비즈니스 생태계 확장을 불러오고요.

이지스틸넷의 전문가들이 정확한 대응을 통해 신속하고 능동적인 공급 체계를 만들어 나갈 예정이니, 이지스틸넷이 제공하는 스마트한 서비스! 앞으로도 많은 기대해주세요~
저작권은 잡플래닛에 있으며, 무단 배포를 금지합니다.
#기업스토리